Cheonan: To the “outside” world intellectuals who don’t read Korean

To the “outside” world intellectuals who don’t read Korean,

This is a remarkable story of people – the governed(although they are in theory supposed to be the actual governor in democracy), not their government – making difference in the world (history).

1. Compare and contrast.
“More enlightened” American people, Congress and media; Bush; WMD; War (and huge suffering),
(http://whitehouser.com/war/CIA-confirms-Bush-WMD-lie )
and,
“Supposedly less so enlightened” Korean people; Korean President Lee; Cheonan; prevention of War (so far).
(I am including among ‘the Korean people’ the Korean-Americans.)

2. Also remarkable is that the “inside” Korean people braved the government prosecution.
Caveat: Under the current South Korean regime, South Korean citizens can be sued for defamation by their own government officials, and defamation in South Korea is a crime (as well as a civil offense) prosecuted by the government’s own centrally controlled national prosecutors who selectively choose or choose not whom to prosecute.
Recently, Shin Sang-cheol, “an expert placed on the JIG [Joint Investigation Group] by” the National Assembly, got (criminally) sued for defamation by a government official for expressing disagreement over the current South Korean regime’s version of the Cheonan Incident. (http://www.zimbio.com/Mizuho+Fukushima/articles/BvIMjqn_oLw/South+Korean+Investigation+Team+Member+Mr )

(South Korean people’s firsthand knowledge about the pro-government polls is that they are ridiculously overinflated.
A proof: war-fear-mongering South Korean President Lee Myung-bak got unexpectedly humiliated on the June 2 election by the “Supposedly less so enlightened” Korean people,
when “survey conducted by the major daily [pro-government]Dong-A Ilbo and the Korea Research Center from May 24 to 26[7-days-before] forecast[ed] that Oh would beat Han by 20.8 percent.”
Actual election result: 0.6 percent(=”47.4 percent”-“46.8 percent.”)
Source: http://joongangdaily.joins.com/article/view.asp?aid=2921960 )

3. A list of early English publications on Questions on the Cheonan Incident and the Power of South Korean Netizens can be found at http://korea.true.ws (by LetsTry Reason) and newer writings at http://letstryreason.wordpress.com .

Also, look at: “the U.S, South Korea, the U.K, Canada and Australia, but not Sweden [NOT Sweden], contributed to the second-statement findings [claiming that North Korea might be guilty]” – “Five reasons why the the JIG’s 5-page statement cannot be considered scientific and objective, nor … ‘international’”
http://japanfocus.org/-JOHN-MCGLYNN/3372 ;
“Russian Probe Sees No North Korea Hand In Cheonan Sinking! Russia Says Sea Mine Sunk Cheonan”
http://socioecohistory.wordpress.com/2010/07/28/russian-probe-sees-no-north-korea-hand-in-cheonan-sinking/ ;
http://willyloman.wordpress.com/2010/06/30/pcc-772-cheonan-south-korean-government-admits-the-deception-and-then-lies-about-it/ ;
http://nature.com/news/2010/080710/full/news.2010.343.html ;
http://www.latimes.com/news/nationworld/world/la-fg-korea-torpedo-20100724,0,4196801,full.story

4. Compare and contrast.
9/11; Al-Qaeda; brags We did it(, was not wrong, not sorry about it and we will do it again).
Cheonan; North Korea; brags We didn’t do it (therefore, presumably, was wrong, sorry about it and we will not do it). (Why the difference?)
Crime and punishment. If we are taking consequentialist moral philosophy, and if the utilitarian utility of punishment is to prevent future crime, then punishment serves little or no purpose (maybe to others but not)to North Korea who says ‘We didn’t do it,’ because either (a) the North didn’t do it, therefore the punishment will be outrageous injustice,
or (b) the North did do it, but ‘We didn’t do it’ basically implies ‘We will not do it.’
(This particular ‘it’ hardly gives the North any payoff.)
*If you don’t get scared of us, how can We become the terrorist, and if you don’t know We did it, how can you get scared of us?

5. Representative democracy is not pure democracy. (Pure)Direct democracy of a nation-size is now (or becoming) possible, through recent developments in computer science and technology, making secure private Internet-voting, democratic online discussions, cheap instantaneous micro referendum and freedom of choice to vote directly on an issue or use an agent possible.
The science (computer science) should finally make the people, the governed, the actual de facto governor in democracy.

6. I take this honor of hereby formally asking the folks in Norway to consider awarding a Nobel Peace Prize to the “Supposedly less so enlightened” Korean people including myself,
who in early days, among various activities, proposed the “outside” world contact initiative for the Cheonan peace, providing email addresses of all the foreign embassies in Korea, U.N., Hillary, Obama, and the foreign media.

Posted in English | Tagged , | 2 Comments

Cheonan Incident

Cheonan Incident
(version 1)

Re: “South Korean Probe Won’t Settle Warship Dispute” By Mark Thompson ( http://www.time.com/time/world/article/0,8599,2011507,00.html )

Time (and many other Western news media) should really stop repeating the misleading or false statement regarding Sweden, such as “The South Korean government, aided by experts from the U.S., Australia, the U.K., Canada and Sweden, alleges that a North Korean midget submarine fired a 500-lb. torpedo at the 1,200-ton Cheonan on March 26, killing 46 South Korean seamen.”

Sweden was clearly NOT a member of the investigation group called “the Multinational Combined Intelligence Task Force” and
only that group did, WITHOUT Sweden, allegedly find that North Korea was to be blamed.

There were basically two groups.

Read for yourself the June 4th letter to the U.N. “report” -
“Letter dated 4 June 2010 from the Permanent Representative of the Republic of Korea to the United Nations addressed to the President of the Security Council.” (See http://www.securitycouncilreport.org/atf/cf/%7B65BFCF9B-6D27-4E9C-8CD3-CF6E4FF96FF9%7D/DPRK%20S%202010%20281%20SKorea%20Letter%20and%20Cheonan%20Report.pdf )

This June 4th letter to the U.N. “report” is not of Sweden, it is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this June 4th letter to the U.N. “report” is not signed by Sweden, but it is only signed by “(Signed) Park In-kook Permanent Representative of the Republic of Korea to the United Nations.”

Show me a report signed by Sweden that finds North Korea guilty.
From what I read so far, no such thing has ever EVEN been produced to the public.

Moreover, the June 4th letter to the U.N. “report” is not the original report; the original “report” is the JIG’s 5-page statement(or “report”) of May 20th. (See the bottom portion of http://japanfocus.org/-JOHN-MCGLYNN/3372 )
Read for yourself that JIG’s official “report” of May 20th.

Note that even the original – the JIG’s statement(or “report”) of May 20th – was NOT signed by Sweden.

“That’s it. That’s all their “evidence” that the international investigators presented in their UNSIGNED report. That’s right, no one knows who the “investigators” were since they didn’t take the time to sign their work.” (See http://willyloman.wordpress.com/2010/05/24/the-sinking-of-the-cheonan-we-are-being-lied-to/ )

The JIG’s statement(or “report”) of May 20th states clearly:
“In addition, the findings of the Multinational Combined Intelligence Task Force, comprised of 5 states including [of course, South Korea,] the US, Australia, Canada and the UK [and NO Sweden] and operating since May 4th, are as follows:

The North Korean military is in possession of a fleet of about 70 submarines,

Based on all such relevant facts and classified analysis, we have reached the clear conclusion that ROKS “Cheonan” was sunk as the result of an external underwater explosion caused by a torpedo made in North Korea. The evidence points overwhelmingly to the conclusion that the torpedo was fired by a North Korean submarine. There is no other plausible explanation.
THU. 20 MAY, 2010
The Joint Civilian-Military
Investigation Group”
(See http://japanfocus.org/-JOHN-MCGLYNN/3372 )

The June 4th letter to the U.N. “report,” unsigned by Sweden, states too that there were two groups including the JIG:
“the investigation conducted by the Joint Civilian-Military Investigation Group of the Republic of Korea with the participation of international experts from Australia, Sweden, the United Kingdom and the United States, and the Multinational Combined Intelligence Task Force, comprising the Republic of Korea, Australia, [NOT Sweden], Canada, the United Kingdom and the United States,”

and that Sweden was clearly NOT a member of the group which allegedly found that North Korea was to be blamed:
“11. In addition, the findings of the Multinational Combined Intelligence Task Force, comprising five [NOT six, as it should be if included Sweden] States including the United States, Australia, [NOT Sweden], Canada and the United Kingdom, and operating since 4 May, are as follows: …”

According to John McGlynn at http://japanfocus.org/-JOHN-MCGLYNN/3372 :

“The English version of the JIG statement is five pages long (see the complete text below). Thus far, only the 5-page version has been made available to western media.

Though unremarked in the western media, the 5-page statement actually consists of two statements. The first statement reviews engineering and other physical evidence that allegedly explain how the Cheonan sank. The information in this review, which may be plausible, is not discussed in this paper. Five countries contributed to the work described in the first statement: the United States, South Korea, the United Kingdom, Australia and Sweden. How and how much they contributed is unknown. In any event, the full 5-page statement appears to be the exclusive property of the South Korean defense ministry, since the ministry controlled its release on May 20 and since then has handled official presentations.

The second statement, one page in length, presents a conclusion that North Korea sank the Cheonan by torpedo. The authorship of this second statement is not made clear. The statement itself only says that the U.S, South Korea, the U.K, Canada and Australia, but not Sweden, contributed to the second-statement findings. Moreover, the second statement describes these five countries as members of a unit called the Multinational Combined Intelligence Task Force. How this Task Force relates to the JIG investigation is unclear (more on this point below).”

—————————————————————————————————————————————

Time wrote, (although it did not state whether the polls had been taken right after the military’s one-sided TV announcement of the “findings announced May 20″),
“[a]bout 1 in 4 South Koreans share such doubts.”

But that poll may be outdated and/or was erroneous,
for I have read elsewhere,
“[m]ore than half citizens of S. Korea don’t believe the official report on that sunk ship.”

South Korean people’s firsthand knowledge about the pro-government polls is that they are ridiculously overinflated.

A proof: war-fear-mongering South Korean President Lee Myung-bak got unexpectedly humiliated on the June 2 election by the “Supposedly less so enlightened” Korean people,
when “survey conducted by the major daily [pro-government]Dong-A Ilbo and the Korea Research Center from May 24 to 26[7-days-before] forecast[ed] that Oh would beat Han by 20.8 percent.”
Actual election result: 0.6 percent(=”47.4 percent”-“46.8 percent.”)
Source: http://joongangdaily.joins.com/article/view.asp?aid=2921960

================================================================

4. Compare and contrast.
9/11; Al-Qaeda; brags We did it(, was not wrong, not sorry about it and we will do it again).
Cheonan; North Korea; brags We didn’t do it (therefore, presumably, was wrong, sorry about it and we will not do it). (Why the difference?)
Crime and punishment. If we are taking consequentialist moral philosophy, and if the utilitarian utility of punishment is to prevent future crime, then punishment serves little or no purpose (maybe to others but not)to North Korea who says ‘We didn’t do it,’ because either (a) the North didn’t do it, therefore the punishment will be outrageous injustice,
or (b) the North did do it, but ‘We didn’t do it’ basically implies ‘We will not do it.’
(This particular ‘it’ hardly gives the North any payoff.)

Consider what the above “This particular ‘it'” it was – relatively a small potato compared to the targets, the Pentagon, the White House, the United States Congress, the Twin Towers, etc.
And what “payoff”?(with no bragging rights, with no ‘We-beat-you-up-real-bad-now-you-get-scared-of-us’)

*If you don’t get scared of us, how can We become the terrorist, and if you don’t know We did it, how can you get scared of us?

Moreover, North Korea knows that even if they (North Korea) deny it, they cannot just keep rattling their sword, for,
since when, do the US and South Korean governments believe them and apparently not treat it as “an act of war” NO MATTER what they say?
So why is North Korea saying We didn’t do it?

It has never been the case in all Korean history that North Korea had sunk a South Korean vessel and claimed they didn’t do it (as far as I know).

Isn’t the non-communist Russia a part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Russia had a Cheonan investigation team in Korea, and,
“Russian Probe Sees No North Korea Hand In Cheonan Sinking! Russia Says Sea Mine Sunk Cheonan”
( http://socioecohistory.wordpress.com/2010/07/28/russian-probe-sees-no-north-korea-hand-in-cheonan-sinking/ )

Posted in English | Leave a comment

▶드디어 터졌다!미국 최대 신문이 천안함 의혹 보도

Web address (웹 주소): http://korea.true.ws
or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57256
Twitter ID (트위터 아이디): @letstryreason  http://twitter.com/letstryreason
or http://twtkr.com/letstryreason

영어메일로 세계언론에◇좌초면 사기죄【어뢰면 직무유기죄(수준66)
– 생각해보자 2010/05/30
Questions on the Cheonan Incident and the Power of South Korean Netizens
by LetsTry Reason 05/30/2010

Original: 2010/05/30 version 63(수준63)
Updated 업데이트: 2010/06/02,09,10 versions 64~66(수준64)~(수준66)

★▶드디어 터졌다!미국 최대 신문이 천안함 의혹 보도
드디어
미국에서 (그러니 아마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이 세고 큰 주류 신문지인 워싱턴 포스트지가
천안함 의혹에 대해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물론, 영향력상 최대 신문지는 하나 더 있죠 – 뉴욕 타임스지는 아직 조용)
워싱턴 포스트지는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을 보도해서 압도적으로 당선된 닉슨
대통령을 임기도 못 채우고 쫓아낸바있는 바로 그 신문사 입니다.

이제는 혹시 사기꾼나라로 국제적 망신을 당하기 보다는 국민-수준높은 나라로 국제적 대 칭송을 받읍시다
– 인터넷 초강국인 대한민국의 네티즌들이 인터넷 상에서 멋진 민주적 활약을 벌이므로서,
선진국이라는 나라의 미국국민, 미국국회, 미국언론들이 병신같이 자기나라 대통령(부시)에게
사기당해 전쟁을 일으킨 것 보다는 오히려 ‘대한민국쪽 국민-수준이 더 높았다’라고.
워싱턴 포스트지의 제프 스타인 Jeff Stein 기자 자신이 쓴 기사 글의 제목은
“Analysts question Korea torpedo incident” 입니다.
(제목은 보통 글을 요약하니까 아마 제목이 중요할 수도 있겠죠?)
Analysts = 분석가들, 전문 분석가들(은)
question = 의심하다, 의문을 갖다; 이의를 제기하다
Korea torpedo incident = 한국 어뢰 사건(을)
(출처: http://endic.naver.com/enkrEntry.nhn?entryId=9c784ab59eed4877a768a04d3bab1089&query=question)

(한글을 모르고 아직 정보를 많이 못 받은 상태에서) 제프 스타인 기자는 공평하게 보도하기위해
여러 출처에서 주장하는 말들을 이 기사에 인용하고 있지만, 어떤 특정한 결론을 내리지는 않고있습니다.
자타가 인정하는 사실, ‘워싱턴 포스트지가 미국에서 (그러니 아마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이 쎈 주류 신문지
중 하나’라는 뜻은, 기사를 쓴 워싱턴 포스트지의 제프 스타인 기자 자신 말고도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 언론인들과 미국의 수도, 워싱턴에 사는 정치인들은 물론) 다른 경쟁 신문회사 기자들도
이 워싱턴 포스트지 인터넷 주소에 와서 기사와 댓글들을 본다는 말입니다.
다른 경쟁 신문회사 기자들이 이런 특종감 정보를 혹 댓글에서 보고 가만있을까요? – 제프 스타인 기자도 그걸아니까
가만있으면 자기만 손해.
(그래서 영향력을 발휘합니다.)
여러분, 도움이 됩니다 – 가서 좀 영어로 댓글을 올려주세요.

워싱턴 포스트지의 제프 스타인 Jeff Stein 기자(이메일 주소 steinj@washpost.com)에게
정보를 보내 주십시오.  또,
워싱턴 포스트지의 아래의 링크에 가시면, 간단한 등록후(sign in을 클릭), 댓글도 올리실 수 있습니다(영어로).
http://blog.washingtonpost.com/spy-talk/2010/05/asian_analysts_question_korea_torpedo_incident.html
영어로된-[천안함 사건]에 대해 의혹을 제시하는-기사가 이제 21개를 넘어서기 시작했습니다.
외국인들에게 보여주고 도대체 그들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한번 물어봅시다.
서로 정보를 공유하는 세계여론을, 열린 인터넷에서 한번 만들어 봅시다.

(세계가 알고 있다는 것을 알게되면 어떻게 될까요? ↔ [천안함 사건] 이명박을 압박할 수 있는 방법)
★영어메일로 세계언론에◇좌초면 사기죄【어뢰면 직무유기죄

Questions on the Cheonan Incident and the Power of South Korean Netizens
by Letstryreason

Dear English Reader,

A huge number of South Korean citizens of the Internet have been courageously
exercising their democratic power by expressing their doubts about the current
South Korean regime’s version of the Cheonan Incident.

Caveat: Under the current South Korean regime, South Korean citizens can be sued
for defamation by their own government officials, and defamation in
South Korea is a crime (as well as a civil offense) prosecuted by the
government’s own centrally-controlled national prosecutors
who selectively choose or choose not whom to prosecute.
For example, recently, S.C. Shin, “a civil[ian] investigator
[appointed]recommended by [the South] Korean National Assembly for [the
investigation of] the sinking of Cheonan” got (criminally) sued for defamation by
a government official for expressing disagreement over the current
South Korean regime’s version of the Cheonan Incident.

Those huge number of South Korean netizens’ writings are practically all in
Korean, incomprehensible to most English readers in the world; so, I
collected the following list of documents written in English for your sake.

(Please save my URL Web address and come back later for updates
as I may later post here my writings in English and Japanese (and
maybe too in French, German and Spanish) as time permits.)
*URL Web address: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57256 or http://korea.true.ws
*원문 주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57256 또는 http://korea.true.ws
제가 새 글들을 영어, 일본어(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와 한글로 원문 주소에 계속 올리고
업데이트를 할테니까
“▶드디어 터졌다!미국 최대 신문이 천안함 의혹 보도” 이 곳의 원문 주소를 기억해 주시고 다시 방문해 주세요.

이 글은, 2010-5-30 10:35 (미국 동부 워싱턴 포스트지 시간으로 May 29, 2010, 09:35 PM)에
원문 주소에 처음 등록되었습니다.
I welcome your comments コメント in English, 日本語 or whatever language you wish to write in.

Would you like to receive an immediate notification when
my article here is updated?
Then, please sign up at http://twitter.com or http://twtkr.com,
and visit http://twitter.com/letstryreason (My twitter ID is @letstryreason.)
여러분, 지금 트위터에 가입하셔서 (http://twtkr.com에나 http://twitter.com에)
제가 글을 업데이트하면 편리하게 저로부터 연락을 즉시 받도록 하세요.
저의 트위터 주소는 http://twtkr.com/letstryreason 또는 @letstryreason 입니다.

It takes time to write up a good translation; so, meanwhile,
please use Google Language Tools to read Korean documents:
http://www.google.com/language_tools?hl=en
영어나 일본어로된 기사의 한글 번역을 원하시면 아래 링크에 가서 ‘웹페이지 번역하기’를 이용하시면 됩니다:
http://www.google.co.kr/language_tools?hl=ko
韓国語や英語で書かれている記事の日本語翻訳をご希望の場合は、以下のリンクをクリックして「ウェブページを翻訳する」ことを利用してください。:
http://www.google.co.jp/language_tools?hl=ja
The following [1]to[21]-numbered links have documents written in English:
(세계 언론과 외국인들에게 아래 링크를 보내면, 읽어 볼 수 있게 영어로 되어있습니다:)

☜ 읽어볼거리

1]”[Cheonan Warship Report2] Eight Questions Needing Answers on the Investigation
of the Sunken Naval Corvette Cheonan” –  People’s Solidarity for Participatory Democracy
(참여연대) 2010/06/04
http://blog.peoplepower21.org/Peace/31029

2]”[Cheonan Warship Report3] Six Problems on the Investigation Process
of the Cheonan Sinking” –  People’s Solidarity for Participatory Democracy(참여연대) 2010/06/04
http://blog.peoplepower21.org/Peace/31030

3]”[Cheonan Warship Report1] The PSPD’s Stance on the Final Investigation Report
on the Cheonan” –  People’s Solidarity for Participatory Democracy(참여연대) 2010/06/04
http://blog.peoplepower21.org/Peace/31028

4]”South Korean religious leaders question conclusions of the Cheonan sinking investigation”
– kyle 2010/05/28 – The Presbyterian Church in the Republic of Korea(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http://prok.or.kr) 2010/05/20
http://www.dmzhawaii.org/?p=7166

5]”The Sinking of the Cheonan: We Are Being Lied To”
– Scott Creighton(스콧 크레이튼) 기자 2010/05/24
http://willyloman.wordpress.com/2010/05/24/the-sinking-of-the-cheonan-we-are-being-lied-to/
http://beforeitsnews.com/news/48/745/The_Sinking_of_the_Cheonan:_We_Are_Being_Lied_To.html

6]”PCC-772 Cheonan: An Unacceptable Provocation by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has a Duty To Respond”
– Scott Creighton 기자 2010/05/27
http://willyloman.wordpress.com/2010/05/27/pcc-772-cheonan-an-unacceptable-provocation-by-the-united-states-of-america-and-the-international-community-has-a-duty-to-respond/

7]”German Made Torpedo Sunk South Korean Cheonan”
– Scott Creighton 기자 2010/05/22
http://willyloman.wordpress.com/2010/05/22/german-made-torpedo-sunk-south-korean-cheonan/

8]”Letter to Hillary” – Letstryreason 2010/05/26 (sent by email to Hillary via the U.S. Embassy
in Korea at 11:38 AM and via a U.S. address at 10:53 AM; copies of the letter were also
sent to the China Embassy in Korea at 11:23 AM and to Obama at 08:53 AM.)
(http: *to be released sometime later)

(A separate different email from Letstryreason was sent to U.S. Ambassador Stephens
at 12:26 PM on 2010/05/28.
*”I regard so highly Korea’s most recent election.”=”저는 한국의 가장 최근 선거를 높이 사고 있습니다.”
– Kathleen Stephens, U.S. Ambassador to the Republic of Korea
캐슬린 스티븐스(=심은경) 주한 미국대사 2010/06/07
http://cafe.daum.net/usembassy/I2bb/74; (한글) http://cafe.daum.net/usembassy/I2bV/78;
http://www.viewsnnews.com/article/view.jsp?seq=64024)

9]”Letter to Hillary Clinton, U.S. Secretary of [S]tate”
– 신상철(S.C. Shin, “a civil[ian] investigator recommended[appointed] by [the South]
Korean National Assembly for [the investigation of] the sinking of Cheonan”) 2010/05/26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54146

10]”U.S. submarine sunk in fact cause [Cheonan] 천안함 침몰 원인이  미군 잠수함이라는 증거”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115&articleId=974306

11]”韓国軍艦「天安」沈没の深層 (한국 군함 “천안”호 침몰의 내막)” – a Japanese news media report
http://japanfocus.org/-Tanaka-Sakai/3361
(일본어 원문) http://tanakanews.com/100507korea.htm
(한글 번역)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43720

12]”The Sinking of Cheonan: Another Gulf of Tonkin Incident”
– Stephen Gowans 2010/05/20
http://gowans.wordpress.com/2010/05/20/the-sinking-of-the-cheonan-another-gulf-of-tonkin-incident/

13]Google trends:Gulf of Tonkin before Cheonan “천안함 사건, 미국 개입의 간접증거?(구글검색빈도)”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55775

14]”What if North Korea didn’t fire the torpedo?”
– ‘Prometheus Bound’ 2010/05/21
http://upload.democraticunderground.com/discuss/duboard.php?az=view_all&address=389×8387694

15]”Analysts question Korea torpedo incident”
– The Washington Post 신문 Jeff Stein(제프 스타인) 기자 2010/05/27
*이메일 주소: steinj@washpost.com
http://blog.washingtonpost.com/spy-talk/2010/05/asian_analysts_question_korea_torpedo_incident.html

16]”Beijing suspects false flag attack on South Korean corvette”
– Online Journal Wayne Madsen 기자 2010/05/28
*이메일 주소: editor@onlinejournal.com
http://onlinejournal.com/artman/publish/article_5930.shtml

17]”Questions about Cheonan Sinking – What’s Available in English 天安艦沈没事件への疑問”
– ‘satoko1′ 2010/05/28
*이메일 주소: info@peacephilosophy.com
http://peacephilosophy.blogspot.com/2010/05/very-little-has-reported-in-english-on.html

18]”No base stories of Korea”
http://nobasestorieskorea.blogspot.com/

19]”Organizing Notes” – Bruce Gagnon
http://space4peace.blogspot.com/search?q=navy+ship

샘플 영어 편지들 (English letters sent to Washington, D.C.):
20]To U.S. Senate “미 의회와 행정부로 보낸 천안함 질의서 – 사람사는 세상 시애틀”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50975&table=seoprise_12

21]To Obama “오바마 미 대통령에게 보낸 편지-사람세상 시애틀”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50413&table=seoprise_12
Sample Questions on the Cheonan Incident, published on 2010/06/04
“[Cheonan Warship Report2] Eight Questions Needing Answers on the Investigation of the Sunken Naval Corvette Cheonan

Question 1. Had been really a torpedo-induced water column?
Question 2. No such severe injuries evident of a torpedo explosion found
in the bodies of survivors and deceased soldiers
Question 3. Is it true that there is no TOD[Thermal Observation Device]
recordings from the early stage of the Cheonan incident?
Question 4. There are no severe damages evident of an explosion on the severed surface,
on the bottom of the ship and in the interior of the hull.
Question 5. Why the military concealed the finding and refloating of the gas turbine room?
And why did they omit the investigation of the gas turbine room from investigating?
Question 6. Were the oxidized aluminum substances, not gun powder, evident of an explosion?
Question 7. What is the profile of the YONO class submarine? Is it understandable that the
submarine had not been followed for several days by the ROK[Republic of Korea] and
the U.S. surveillance?
Question 8. Why couldn’t a torpedo launch be detected?

This document summarizes the questions raised by the Center for Peace and Disarmament
of People’s Solidarity for Perspiratory Democracy (PSPD) on the report released on May 20,
2010 by the joint civilian-military investigation group (JIG) under the Ministry of Defense
on the cause of sinking of the naval warship Cheonan.”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Cheonan Warship Report3] Six Problems on the Investigation Process of the Cheonan Sinking

Problem1. The military not disclosing and censoring basic information on the Cheonan vessel
Problem2. Hiding of the TOD video-recordings of the Cheonan breaking into half and sinking and changing of words
Problem3. Imposing political and legal measures and restrictions against ordinary citizens raising doubts
Problem4. The JIG practically excluding civilians
Problem5. The JIG that limited investigative efforts by civilian members
Problem6. Unknown roles of the foreign investigators”
The following [1]to[10]-numbered links have documents written in Japanese:
次の[1]から[10]は日本語で書かれています。:

1]”米国物理学教授、「天安艦は座礁か衝突で沈没」
「合調団発表のとおりなら天安艦はばらばらになるはず」;
韓国 民・軍合同調査団 天安艦 沈没事件 調査結果の全文;
【天安号沈没事件の調査結果と発表に対する記者会見文】”
http://cybervisionz.jugem.jp/?eid=160#sequel

2]”米国物理学教授、「天安艦は座礁か衝突で沈没」
「合調団発表のとおりなら天安艦はばらばらになるはず」;
『爆発はなかった 魚雷もなかった』-天安号沈没事件民間調査員の訴え-;
爆発はなかった 魚雷もなかった”
http://cybervisionz.jugem.jp/?day=20100531

3]”『爆発はなかった 魚雷もなかった』-天安号沈没事件民間調査員の訴え-“
http://cybervisionz.jugem.jp/?eid=159

4]”「天安」沈没の調査結果(邦訳)”
http://jcphata.blog26.fc2.com/blog-entry-1900.html

5]”過ぎたるは及ばざるが如し”
http://jcphata.blog26.fc2.com/blog-entry-1902.html

6]”韓国の「運動圏」が天安号沈没事件に対する政府発表を批判”
http://pegasus1.blog.so-net.ne.jp/2010-05-23

7]”米国物理学教授、「天安艦は座礁か衝突で沈没」  合調団発表のとおりなら天安艦はばらばらになるはず」” – ホン・ソンマン記者 2010/05/28
http://www.labornetjp.org/worldnews/korea/knews/00_2010/1275031901749Staff
(한글 原文) “미국 대학 교수, “천안함, 좌초나 충돌로 침몰”  “합조단 발표대로라면 천안함은 갈기갈기 찢어져야””
– 홍석만 기자 2010/05/28 http://www.newscham.net/news/view.php?board=news&nid=56991

8]”韓国哨戒艦が沈没した件で、韓国国会で推薦された専門家がクリントン国務長官に宛てた手紙”
http://am6.jp/azjXCZ
9]”爆発はなかった 魚雷もなかった There was no Explosion. There was No Torpedo.”
http://www.anatakara.com/petition/no-explosion-no-torpedo.html
http://blog.goo.ne.jp/kark530/

10]”韓国軍艦「天安」沈没の深層”
http://tanakanews.com/100507korea.htm
in Chinese (중국어):
1]”韩国民间团体对“天安舰”结果提出8大疑点”  2010年06月05
http://news.sina.com.cn/o/2010-06-05/083520416764.shtml

2]”ZT:最新证据显示:“天安”号事件是韩国自摆乌龙”
http://top.jschina.com.cn/viewthread.php?tid=114994&extra=page%3D1&sid=df2A7D

3]”因质疑“天安”号调查结果 一调查团成员、一议员被起诉”  2010年06月04日
http://world.people.com.cn/GB/1029/42354/11779448.html

4]”不是朝鲜鱼雷!!!韩国内被封杀的调查结论 (转)”
http://tieba.baidu.com/f?kz=787353971
http://tieba.baidu.com/f?ct=335544320&lm=0&rn=30&tn=postBrowserN&sc=0&z=787353971&pn=0&word=%C0%CF%BA%D3%BF%DA&rs1=2
in Vietnamese (베트남어 번역본):
“Thư của nhà điều tra hàng hải dân sự S.C.Shin”
http://ttvnol.com/forum/quansu/1245199/trang-34.ttvn?v=5unlnkqg7fegkjmjael6
in English, but in the Netherlands:
“There was no Explosion. There was No Torpedo.”
http://eurabia.blogse.nl/log/worldnews/

◐ 신문 기자 메일 주소:
워싱턴 포스트(The Washington Post)지 신문 기자 제프 스타인(Jeff Stein): steinj@washpost.com
뉴욕 타임스지 한인 기자 최상헌(Choe Sang-Hun):
http://topics.nytimes.com/topics/reference/timestopics/people/c/choe_sanghun/index.html?inline=nyt-per
뉴욕 타임스(The New York Times)지 신문 기자: http://www.nytimes.com/gst/emailus.html
웨인 맫슨 보고서 기자:http://www.waynemadsenreport.com/contact
온라인 저널: editor@onlinejournal.com


힐러리 대통령 선거운동 이메일 주소: questions@friendsofhillary.com
“오바마(info@barackobama.com)에게 메일을 …..
한국 국민들이 천안함사건에 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를, 진실이 무엇인지를 각자 메일로 보내자.
영어는 좀 서툴러도 괜찮다. 지금 오바마를 포함한 미국정부가 무슨 짓을 하고 있는지를 설명해 주자.
메일을 보내자. 오바마와 힐러리에게 그들의 바보짓을 알리자.”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320&table=seoprise_12&start=440

“보내고 싶은데 영어가 조금 떨리네”?→한글을 영어로 자동 번역하기 링크:
http://www.google.co.kr/language_tools?hl=ko

(“사람사는 세상을 위한 시애틀 모임과 연대한 단체들은 이미 엄청난 언론홍보를 하였습니다.
미국내 2천여 기자들에게 두차례의 이메일을 보낸데다 상원의원, 하원의원, 주지사, 국무성, 백악관,
수십군데의 언론사 등에 합조단의 발표는 과학적으로 거짓이라는 홍보물과 자료들을 보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워싱턴에서는 백악관 앞에서 이곳 월요일에 시위도 계획하고 있습니다.
당장 언론에 실리지는 않는다해도 진실이 무엇인지 크게 알린 계기가 될 것입니다.” 2010/05/31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003&articleId=3671969&hisBbsId=best&pageIndex=1&sortKey=&limitDate=-30&lastLimitDate)

↑↓↑↓↑↓↑↓↑↓↑↓↑↓↑↓↑↓↑↓↑↓↑↓↑↓↑↓↑↓↑↓↑↓↑↓↑↓↑↓↑↓↑↓↑↓↑↓↑↓↑↓↑↓↑↓↑↓↑
(☆이 글을 쓴 ‘생각해보자’는 이 글의 저작권을 여러분에게 선물로 드립니다.
마음껏 퍼 가십시오.
‘생각'(reasoning)으로 이명박파 선전 공세의 기(사악(邪惡)기와 우둔(愚鈍)기) 죽이는 답변을 쓰랴,
저의 바쁜 생업하랴, 시간이 많이 부족하오니, 여러 분들이 시간을 조금 씩만 내서,
특히 아고라등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는 회원게시판과 같은 곳들로,
이 글을 퍼 가 주(시거나, 간단히 거기에 링크해서 올려 주)실 수 있으시면 대단히 기쁘겠습니다.
다만 “수준”(version)이 거의 매일 올라가고 있으니, 이왕이면 가장 “수준” 높은
최근의 글을 퍼 가시기를 추천합니다.
‘생각해보자’가 쓴 모든 글의 저작권은, 우리 사랑하는 조국 대~한민국을 위해, 여러분에게 있습니다.
그러므로, 이 글의 전체나 부분을 복사하든지 마음대로 해서 자유롭게
새로운 딴 글을 만들으셔도 됩니다.  마음껏 퍼 가십시오.)  (※★은 슬로건이나 제목으로 쓸 만한 듯.)
★한글메일로도 세계언론에◇좌초면 사기죄【어뢰면 직무유기죄

*손쉽게 한글 메일로도 세계언론에 알릴 수 있는 방법→주한 외국대사관에 한글 이메일 보내기
(각 대사관에 한글 읽어 볼 수 있는 사람 있음.)

(Please send your messages to the Ambassadors of the foreign embassies in Korea:)
◐ 주한 외국대사관 이메일 주소:
중국 대사관: chinaemb_kr@mfa.gov.cn (주북한 중국대사관: chinaemb_kp@mfa.gov.cn)
미국 대사관: IRCSeoul@state.gov, SeoulInfo@state.gov
러시아 대사관: rusemb@uriel.net
스웨덴 대사관: ambassaden.seoul@foreign.ministry.se
베네수엘라 대사관: embve.krseu@mre.gob.ve
브라질 대사관: braseul@kornet.net
인도 대사관: amb.seoul@mea.gov.in

프랑스 대사관: ambafrance@hanafos.com
독일 대사관: dboseoul@kornet.net
네덜란드 대사관: seo@minbuza.nl
이탈리아 대사관: embassy.seoul@esteri.it
스페인 대사관: emb.seul@maec.es
영국 대사관: postmaster.seoul@fco.gov.uk
호주 대사관: seoul-consular@dfat.gov.au
일본 대사관: info@japanem.or.kr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inquiries2@un.org; @secgen http://twitter.com/secgen)

그 외의 세계 각 나라 주한 외국대사관들의 이메일 주소 링크 →
http://www.embassiesabroad.com/embassies-in/SouthKorea
http://www.visahq.com/embassy_row.php
★좌초면 사기죄 어뢰면 직무유기죄-이나저나MB파면감
좌초면 사기죄 어뢰면 (직무 )유기죄 – 이나저나 MB파면(罷免)감

*참고: 역사적 사실은, 미국 대통령(부시)이 얼마 전만 하더라도 전쟁 개시 구실로 이라크가
(억울하게도) 대량 살상무기(=WMD)를 가지고 있다고, 자기 국민과 전 세계(유엔)에게 사기를 쳤다.
http://whitehouser.com/war/CIA-confirms-Bush-WMD-lie

“작전에 실패한 지휘관은 용서할 수 있어도, 경계에 실패한 지휘관은 용서할 수 없다.”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34095)

↔↔↔↔↔↔↔↔↔↔↔↔↔↔↔↔↔↔↔↔↔↔↔↔↔↔↔↔↔↔↔↔↔↔↔↔↔↔↔↔↔↔↔↔

◆”해경 “천안함, 5km 표류하다 반파 후 침몰”…
해경 관계자는 ‘사고해점’은 천안함이 “배에서 물이 새기 시작했다”고 구조신호를 보낸 곳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반파위치’와 ‘침몰위치’는 이곳에서 동남쪽으로 5킬로미터 떨어져 있습니다.
‘반파위치’의 뜻을 해경에게 물었습니다.
해경 관계자: “반파라는 것은 배가 두동강 났다는 뜻이라고 생각됩니다.”
해경 말 대로라면 천안함은 배가 침수되기 시작해 구조를 요청했고, 이 상태에서 5킬로미터를
표류하다가 백령도 남쪽 해상에서 두 동강이 나 침몰한 것이 됩니다.” – KBS뉴스 송명훈 기자
2010/03/28  http://news.kbs.co.kr/tvnews/news9/2010/03/28/2071024.html
(KBS 동영상) http://tvpot.daum.net/clip/ClipView.do?clipid=22822134

凹”KBS 동영상 발견으로 논란 재점화…
천안함 사고 다음날 해군이 실종자 가족과 ‘좌초’ 여부를 두고 공방을 벌이던 동영상이 발견돼
“해군이 최초 좌초에 대해 설명했다”는 의혹이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이 동영상은 KBS가 당시 뉴스특보에서 내보냈던 것으로 유가족으로 보이는 한 남자가
“좌초지점은…수심이”라고 말하는 육성이 현장음으로 담겨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KBS가 천안함 사고 직후인 지난 3월27일 저녁 6시50분부터 방송한 첫뉴스
‘중상자 국군수도병원서 치료중'(http://news.kbs.co.kr/all/2010/03/27/2070683.html)
이라는 리포트를 자세히 들여다 보면,  기자가 “정하사와 신하사의 가족은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라고 멘트하고 있는 사이에 희미한 현장음이 들린다. 유가족으로 보이는 검은 점퍼 차림의
한 남자가 해도를 들고 사고상황을 설명하면서 “좌초지점은…수심이”라고 말하는 목소리다.”
–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2010/05/17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88327

◎”‘침몰 전 좌초’ 브리핑한 해군을 찾아라-천안함의혹되짚기2″ – 최문순 국회의원 2010/05/13
http://blog.daum.net/moonsoonc/8495557
♤””천안함 9시15~22분 교신기록 없어”…의혹 증폭…
군 당국이 고의로 교신기록을 삭제한 것 아니냐는 의혹도 나오고 있다.
민주당 모 의원은 27일 CBS기자와 만나 “천안함과 2함대사령부와의 교신기록을 보니 9시15분에서
22분까지 기록만 없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지난 23일 당 차원의 진상규명특위에서 국방부와 합동참모본부를 방문했을 때 이 같은
사실을 확인했다.
그는 “9시15분 이전에는 교신기록이 계속 있다가 사고 시간대에만 교신이 없는 것은 뭔가 이상하다”
며 의혹을 제기했다.” – CBS 뉴스 홍제표·정영철 기자 2010/04/28
http://media.daum.net/politics/north/view.html?cateid=1002&newsid=20100428060315606&fid=20100428073610721&lid=20100428060315606
“1. 함미 아래 옆부분의 심하게 긁힌자국. 2. 암초위에 걸려서 전후진 하다 확~휜 스크루. 3. 견시병이
아무것도 못봤다. 4. 함수에 있던 장교들 별로 안다쳤다. 5. 화약냄새 없었다. 6. 물기둥 없었다.(SBS
조작동영상도 물기둥 있다) 7. 함미는 이미 침수 되어서 파손되자 마자 바로 가라 앉았다. 8. 초계함
소나는 탐지 못 하는데 어뢰 소나가 작동할 수 없다. 9. 24시간 교신내역중 사고 당시 10분만 없다.
10. TOD도 딱 그때 10분만 없다. 11. 한달간 이잡듯이 뒤졌어도 증거가 되는 파편은 없다.
12. 사진으로 본 배 바닥은 다 썩었었다. 13. 한미합동 훈련지역에 버블제트 중어뢰를 탐재할
잠수함은 그지역에 오면 바로 들킨다. 14. 카나리떼가 안죽었다. 15. 유리창도 안깨졌다. 16. 실제
어뢰로 뽀개진 배의 절단면은 천안함보다 몇십배 더 처참했다.” – ‘흰구름님’ 2010/05/02
http://media.daum.net/politics/dipdefen/view.html?cateid=1068&newsid=20100502120119966&p=yonhap&allComment=T&commentViewOption=true&cSortKey=rc&cPageIndex=2
♠””합참, 천안함 사고 순간 TOD 영상 보고도 숨겼다”
폭발 징후 발견안돼…복수의 소식통에서 확인

군 당국이 천안함 침몰 사고 순간을 촬영한 TOD 영상을 직접 확인하고도 은폐해왔다는
복수의 증언이 이어지고 있다.
사고가 난 뒤 며칠 뒤 합동참모본부 핵심관계자들을 비롯한 소수의 군관계자들이 TOD 영상을 직접
봤지만 공식적으로는 영상이 존재하지 않는다며 거짓말을 해왔다는 것이다.

군 소식통은 “사고가 난 뒤 극소수의 군 관계자들이 직접 TOD 영상을 봤다는 말을 합참 관계자로부터
들었다”고 전했다.
이 소식통은 직접 TOD 영상을 본 합참 관계자가 “동영상에 나온 천안함은 멀쩡하게 가고 있다가
갑자기 뚝 부러져서 5분도 안돼 함미는 가라앉고, 함수는 20분 가량 그대로 떠있다가 오른쪽으로
급격히 기운뒤 가라앉기 시작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함미는 짧은 거리를 흘러가다가 곧바로 물속으로 사라졌고, 함수는 부력을 받아서
더 흘러가다가 가라앉았다”면서 “물기둥 같은 건 전혀 없었다”고 전했다. 또 천안함 사고 지점도
군의 공식발표와는 달리 백령도에서 900여 미터 정도 떨어진 지점이었다면서
“그 지점에는 좌초당할 수 있는 것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결론은 해난사고”라면서 사고 원인을 ‘좌초’로 추정했다.
소식통이 인용한 관계자는 “가스터빈실이 ‘모래에 얹혔을 것’이라고 보는데, 천안함 스크류가 안쪽으로
휜 것은 모래에 얹힌 상태에서 후진하다가 스크류가 모래에 파고 들면서 생긴 것”이라고 말했다.
국방부가 해저에 닿는 과정에서 스크류가 휘었다고 하는 것에 대해서는 “그럴 경우 스크류가
골고루 휘지 않는다”고 반박하기도 했다.
그는 “가스터빈실은 함정 내에서 가장 빈 공간이 큰 곳으로 이곳에 물이 차면서 철판이 찢어졌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철판 찢어지는 소리는 굉장히 크고, 폭탄 터지는 소리와 유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절단면이 위쪽으로 향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도 “강판이 좌우로 (힘을 받아) 당겨지다가
찢어지고 부러져서 위로 튕겼으니 절단면이 안으로(위쪽으로) 굽어질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어뢰공격 가능성에 대해서도 부정했다.
그는 “버블제트, 어뢰, 이런 말들은 거짓말”이라면서 “어뢰 공격일 경우 시신 상태가 매우 심각하게
훼손될 수 밖에 없고, 생존장병들의 옷이 안젖을 수 없다”고 말했다.
또 “버블제트 어뢰는 한국군도 없는데 북한군이 있을 리 없다”면서 “버블제트 어뢰는 미군만
보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일부 언론에서 중어뢰 가능성을 제기하는 것에 대해서도 “중어뢰의 폭발력이 매우 크기 때문에
1만2천톤급 함정도 중어뢰에 맞으면 작살 나는데, 1천2백톤급 천안함의 경우는 형체도 알아보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군은 천안함이 사고가 나자 사고 해역에 고속정을 보내 침몰전에 절단면을 촬영했으며 합참은
이 사진도 확보하고 있다고 그는 전했다.

또 다른 여권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최근 군 고위관계자를 만났는데 그가 TOD 영상을 봤더니
(천안함이) 갑자기 쭉 둘로 갈라져 함미가 가라앉더라는 말을 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앞서의 소식통과는 전혀 다른 사람이다.

국방부는 지난 4월26일 가 군 소식통을 인용해 ‘TOD 영상이 존재하며 이를 직접 본
당사자가 있다’는 보도를 내자 “동영상은 확실히 없다”(원태재 국방부 대변인)고 부인한 바 있다.
는 당시 보도에서 군 소식통이 “백령도 해병대 초소의 티오디는 24시간 가동됐다”면서
“합조단 관계자들이 사고 순간을 찍은 티오디 동영상을 직접 봤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민중의소리
특별취재팀 2010/05/09
http://www.vop.co.kr/A00000295226.html

▣국회 본회의에서 국회의원의 천안함 5분발언:
“지난 3월 29일, 모처에서 합동참모본부의 정보참모부장(부장=임응순 육군 소장) 산하 정보분석처
(처장=이인태 육군 준장)에 소속된 A 대령 등 관계자들이 동영상을 봤습니다. 또 있습니다. 합참의
작전참모부 (부장=김학주 육군 소장) 산하 정보작전처(처장= 이기식 해군준장)에서 B 대령을 비롯한
관계자들도 동영상을 봤습니다…
저는 오늘,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사건 당시 동영상이 실제로는 존재하고 있으며 그것을 본 사람이 있다’는
사실에 더해, 그것을 누가 언제 봤는지 특정해서 말씀드렸습니다.” – 이정희 국회의원 2010/05/19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48403

♠”국방부가 없다던 TOD 동영상, 결국 있었다 합동조사단 관계자, 천안함 특위 의원에게 보고…
그 동안 TOD영상의 추가 존재를 부인해 온 국방부의 해명이 거짓으로 드러났다.
의 취재결과, [5월]27일 국방부 합동조사단 관계자가 침몰 전후 3시간 분량에 달하는 TOD
연속 동영상을 천안함 특위 의원에게 보고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 영상은 연속으로 촬영된 것으로 사고 순간
전후로 3시간 분량을 담고 있다. TOD영상의 추가 존재를 부인해 온 국방부의 해명과는 완전히 다른 셈이다

‘공개해야 한다’는 여론의 압박이 일면서 이날[3월30일] 오후 군은 처음으로 1분20초 짜리로 편집된
TOD 영상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찍힌 모든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물론, 이 말은 명백한 ‘거짓말’이었다.
군은 다시 4월1일 40분 분량의 TOD 영상을 공개했는데, 이때도 군은 “더 이상의 동영상은 없다.
순식간에 가라앉아 함미 부분이 찍힌 동영상이 없다”고 말했다.
군은 ‘추가 영상이 있을 것’이라는 의혹이 커지자 4월7일 다시 TOD 영상을 공개했다. 이때 공개된 TOD
동영상은 사고 당일 9시2분26초부터 3초간 정상 기동하는 장면과 함수와 함미가 분리된 뒤인 9시22분38초부터
1분1초간 침몰하는 장면, 9시25분20초부터 10시9분3초까지 함수 침몰 장면을 담고 있었다. 알맹이만 쏙
빼고 공개한 것이다.”- 민중의소리 특별취재팀 2010/05/28
http://www.vop.co.kr/A00000298669.html
☎”“천안함 바닥 긁힌 자국이 사라졌다”…
천안함 침몰사고 민군합동조사단 민간 조사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신상철 서프라이즈 대표가 18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토론회에서 “천안함 바닥의 긁힌 자국이 모두 사라졌다”고 밝혀 파문이
예상된다. 국방부가 증거를 조작 또는 인멸했음을 시사하는 발언이다. 신 대표는 “지난달 30일 평택
해군2함대를 방문해 천안함 함체와 절단면 등을 조사했는데 좌초의 증거라고 할 수 있는 스크래치가
사라져서 굉장히 당황스러웠다”고 밝혔다.” – 미디어오늘 이정환 기자 2010/05/18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88339
(“폭발로 유실되었다는 천안함 함체 남아있다”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48152)
“유일하게 야당 추천 민간 조사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신상철 서프라이즈 대표는”:
“고 한주호 준위가 백령도 용트림 바위 앞 제3의 지점에서 사망했다는 사실이 의미하는 게 뭐라고
생각하나.  KBS는 군용헬기가 이곳에서 2m 가량의 물체를 건져 올려서 백령도가 아닌 다른 곳으로
이송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 제3의 부표는 함수에서 1.8km, 함미에서 6km나 떨어진 곳에 있다.
캐슬린 스티븐스 주한 미국 대사와 월터 샤프 주한 미군 사령관 등이 한 준위의 빈소를 방문한 것도
심상치 않다. 미국이 어떤 식으로든 개입돼 있을 가능성이 크다고 본다.” – 미디어오늘 이정환 기자
2010/05/03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87971
(한 네티즌의 추측 가능성:)
“최초 9시2분 모래톱에 최초 좌초
후진으로 빼내다 스크류와 배밑 약간의 침수 시작
전속력으로 낮은 수심 백령도 방향으로 항해
9시 22분 미군 잠수정과의 충돌로 90도 후현 반파 침몰
이후 함정 출동 우리 함정 미군 구조에 총력
한준위 미군함정 조사하다 사망”- ‘MoonLove님’ 2010/05/07
http://media.daum.net/politics/dipdefen/view.html?cateid=1068&newsid=20100507092328201&p=yonhap&allComment=T&commentViewOption=true&cSortKey=rc&cPageIndex=2
““1번이 증거? 미국조사위원도 놀랐다”…
최 의원[최문순 국회 천안함침몰사건진상규명특별조사위원회 소속 위원]이 조사 면담한 결과, 해당 조사위원은
△사실상 군이 모든 것을 주도했고 △발표된 내용 중 상당수는 동의할 수 없으며 △특히 어뢰 잔해물에 쓰인 ‘1번’
표기 등이 북한소행의 결정적인 증거라는 주장도 동의할 수 없을 뿐 아니라 △그 결정적 증거(1번)에 대해서는
미국측 위원들이 놀랐다고 밝힌 것으로 최 의원은 전했다.” –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2010/05/31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88645
☜ 읽어볼거리:
“정황, 증언, 선체로 살펴보니… 어뢰설↓ 좌초설↑”
http://www.vop.co.kr/2010/05/09/A00000295211.html
많은 사진및 자료들 “위풍당당 천안함, 서해를 수호했던 그들의 마지막 모습”
http://blog.daum.net/_blog/BlogView.do?blogid=0Jglu&articleno=4216563
【2010년 5월 20일, 군 천안함 발표 직후 네티즌들의 지적】

“어뢰가 정말 이상해요 (치수 조작이 맞네요)…
아고라와 서프에 올라온 글을 보고 AUtoCAD를 이용해서 정확한 치수선을 그려 사진에 올려보았습니다.
정상적 사고능력을 지닌 사람이라면 아래 첨부 그림을 보시면 증거라고 파편에 선까지 그어가며 내놓은
도면이 조작임을 아실 수 있을껍니다…
치수대로 그린 33.5, 35.3, 66, 27, 19
기준선(0~33.5)에서 추진체 끝까지 실이가 전혀 엉뚱함…
증거 도면에 맞게 주~~~욱 잡아 늘린 33.5, 35.3, 66, 27, 19
도면, 실물, 늘려놓은 선, 어느 하나 일치하는 것 없음.”[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49741

“어뢰 파편 – 아무리 봐도 도면 수치와 다른데요…
어떤 분이 저 빨간선 사이 비율이 이상하다 한 글을 봤습니다.

33.3  35.2   66  27  19   <– 이거 실제로 그리면 웃깁니다.
저 도면은 저 고물에 끼워 맞추기 위한 고무줄 도면입니다.
그리고 잘 보니.. 저 왼쪽 부품 지름이 말이 안 됩니다.”[사진 있음]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01&searchValue=&searchKey=&articleId=2766710&pageIndex=1
———————————————————————-
“소금물에 매직 지워집니다…
두 사진은 모두 실험후 찍었습니다.”[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429&table=seoprise_12&start=110

“자, 그럼 3시간 동안 소금물에 사우나를 한 우리 강철군은 어케 되었을까?

얼래? 매직이 어디 가부렸지? 흐릿하게 흔적은 남은 것 같긴 한데 거의 보이지 않고 녹으로
뒤덮혀 버렸다.”[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734&table=seoprise_12&start=110
“다음의 김세동님이 오늘 올린
4장의 사진을 가만이 들여다 보면
영상처리(image processing)된 사진인지는 확인할 수 없었지만
‘1호’라는 표시가 녹위에 쓴 글씨라는 것을 알게 되더 군요.

녹위에 썼는 데도 그리고
바다의 소금물 속에 그렇게 오래 있었는데(3월 26일에서 5월 15일까지),
글씨가 전혀 손상되지 않았군요.
이것은 ‘1번’이 파란 글씨가
어뢰 추진후부에 처음부터 적혀 있던 표시가 아니라
아주 최근에 씌여진 글씨라는 이야기가 아닐까요?…”
http://www-nozzang.seoprise.com/board/view.php?uid=149543&table=seoprise_12

“어뢰파편은 녹슬고
삭았는데…..
유독 ‘1번’이란 글자만 선명하다.

매직으로 쓴 것 같은데 글씨만 깨끗하게 남아있네
투표 때 ‘1번’ 찍으란 얘긴가? ㅋㅋㅋㅋ”[사진 있음]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101&articleId=2764032&hisBbsId=total&pageIndex=1&sortKey=regDate&limitDate=-30&lastLimitDate=

“누구 Image processing tool 있는 분…

‘1번’이라고 적혀있는 사진 좀 분석해보시죠…
히스토그램 이퀄라이제이션이나… 가우시안 필터 같은 거 이용해보면… 1번 글씨 주변에
인위적으로 손 댄 흔적이 있는 지 찾을 수 있을 지도 모르죠^^
예를 들면,,, 표면을 닦아낸 흔적이라든지… 아니면 글씨가 쓰여진 싯점의 선후 관계라든지..”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384&table=seoprise_12

“쌍끌이 어선이 어뢰추진체를 인양할 당시에는 ‘1번’ 글자 바깥 추진체 몸통에 알루미늄 덮개
(알루미늄 포일?)가 덮여 있었으나, 조사 결과 발표시에는 알루미늄 덮개가 사라졌습니다.
(인양 시점에는 이 알루미늄 덮개 때문에 내부의 ‘1번’ 글자가 노출되지 않았음)
왜 사라졌는가?
왜 알루미늄 덮개가 덮여 있었는가?
인양 이전부터 알루미늄 덮개 아래 파란색 ‘1번’ 글자가 있다는 걸 알고 있었던 것은 아닌가?”[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50973&table=seoprise_12&start=440
“조선일보 ‘매직넘버 1번’ 사진을 후다닥 내렸네요…!!

현재 인터넷에서…
오늘나온 유성매직 손글씨 ‘1번’ 때문에 난리인데요,
조선일보 역시 민첩하네요…
조선일보에 ‘유용원의 군사세계’ 아시죠? 거기 손글씨 1번 사진이
‘빼도박도 못할 물증’이라고 대문짝 만하게 올라와 있었는데,
순식간에 사라졌네요… 바로 지금요…”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364&table=seoprise_12&start=440
“1번이라..딱 드는 생각은 -> 한나라당찍어라?

아무리 생각해봐도…파란색에 1번이라..
선거법위반이라는 의견들이 많은것 같던데..”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416&table=seoprise_12&start=440
———————————————————————-
“절단면 사진 공개 (모두 이 사진 좀 보세요)”[사진 있음]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115&articleId=998222&hisBbsId=total&pageIndex=2&sortKey=regDate&limitDate=-30&lastLimitDate

“[천안함]절단면 숨긴 이유->충돌설(핵잠키스설)
절단면을 그렇게 감춘 이유가 있었군.
커다란 타원의 물체에 받힌 듯 둥글게 함몰되었네.
누군가 어뢰를 폭발시켜 이렇게 만들 수 있다면
그는 금속 공예 장인이다.”[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478&table=seoprise_12&start=330
“(리플)[2/2]   의문은 더 깊어지고

함체 스쿠류 날 끝의 둥근 선이 매끈한 모양 그대로 유지하고 있는 반면(한 두달간 바닷물 속에서
녹슬었다 하여 날 끝 일부가 떨어져 나갈 리는 없겠지),
어뢰추진체 스쿠류 날 끝의 선은 부식으로 인한 마모로(오랜 세월의 부식으로 떨어져 나간 듯)
우둘두둘한 모습이라는 점이지. 당연히 이 스쿠류 날 끝의 본래 모습은 둥근 형태였겠지. 부식으로
얼마나 떨어져 나갔는지 잘 살펴보라구.
결국 함체의 스쿠류와 어뢰추진체의 스쿠류는 바닷 속에서 부식이 일어났던 시간이 같지 않다는
명백한 증거가 되지 않는가. 아주 많은 시간의 차이로”[사진 있음:확~휜 함체의 스쿠류와 어뢰추진체의 스쿠류]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738&table=seoprise_12&start=110

“지금 보여주는 어뢰 추진체가 진짜 맞나요? 너무 이상해요.

아무래도 이상해요…
보여주는 어뢰 추진체의 상태가 너무 낡았어요… 아무리 물속에 오래 있었다고 해도 제가 보기에
너무 낡아보여요. 쌍팔년도 박물관에 있는 부품처럼 보여요.”[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002&table=seoprise_12
———————————————————————-
“결국 지진파 연구소의 데이타도 엉터리였군요!”[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638&table=seoprise_12&start=220

“그러나 지진파 하나 없이도 음파만으로 정확한 폭발지점을
알아 낼 수 있습니다.(저만 몰랐었나요?)
일단 음파를 감춘 이유부터 알아볼까요.
폭발이 있었다는 결정적 국제공인 증거를 왜 숨겼을까요.”[사진 있음]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military&uid=1636
———————————————————————-
“침몰 TOD 영상 없다는 이유가 기가막혀…
지금까지  공개된 TOD동영상에는 침몰전후의 천안함 모습만 담고 있고 침몰순간의 동영상만 없는데
이에 대해 국방부 원태재 대변인은 ” 폭발시간에 TOD가 배를 향하고 있었다면 모르지만 폭음을 듣고
그 방향으로 장비를 돌렸다”고 수차에 걸쳐 밝힌 바 있다. → 기사보기
그러니까 다시 말해서 침몰 전에 TOD가 천안함을 찍고 있다가(침몰전의 천안함 동영상은 분명히
공개됐으니까) 침몰 직전에 갑자기 다른 곳을 찍다가 폭발소리를 듣고 서야 장비를 천안함쪽으로 돌려
천안함을 찎었기 때문에  침몰 순간의 동영상이 없는 ..믿기지 않는 상황이 되버렸다..”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149838&table=seoprise_12&start=110
↑↓↑↓↑↓↑↓↑↓↑↓↑↓↑↓↑↓↑↓↑↓↑↓↑↓↑↓↑↓↑↓↑↓↑↓↑↓↑↓↑↓↑↓↑↓↑↓↑↓↑↓↑↓↑↓↑↓↑
제목: ★한나라당이 다수냐, 국민이 다수냐? 직접민주주의의 실현(實現)
[한나라당이 다수냐, 국민이 다수냐? 언제든 국민은 마음을 바꿀 권리가 있다.
“대한민국 헌법 제1장 1조
①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②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

대리인이 아닌 국민이 직접 권력을 행사하는 것이 진짜 민주주의,
순수[직접] 민주주의(pure [direct] democracy)이다.
하지만,
몇천만 국민들이 모여 토론하고 결의하기는 불가능 하였기에
우리 인류는 최근까지 대통령, 국회의원등을 통한, 가짜 민주주의,
대리인 민주주의(representative democracy)를 하고 있었다.
허나, 더 이상 그렇게 할 필요가 없다.
인터넷(및 간편한 휴대전화 투표, 그리고 여론조사, 광장 민주주의등)의 발전으로
몇천만 국민들의 인터넷등을 통한,
어느 항목의 토론과 결의 (internet voting 인터넷 투표및 휴대전화 투표)가 가능해 진 것이다.
(참고: 인터넷 투표의 작은 예 하나 – “국민의힘”
http://www.cybercorea.org/vote/vote_list.asp?menu=vote01;
“인터넷투표 하면 투표율 올라간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064681
“러시아, 내년 휴대전화 투표 도입”
http://www.chosun.com/site/data/html_dir/2009/08/03/2009080301394.html)
대운하 사업, PSI 가입여부, 서울광장 사용허가,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등의 가부 결정권한은
우리 다수 집단 국민들이 토론을 통해 인터넷 투표나 여론으로 결정할 수 있는데,
왜 반 민주주의적으로 그 소수 집단 대리인(정부관료)들에게 그 결정권한을 아직도 주는가?
자질구레한 세부 항목들의 결정권만,
원래 국민의 뜻을 항상 여론조사등을 통해 경청하고 토론을 통해 받들어야할 국민의 시종인 대통령,
국회의원 대리인들에게,
제대로 하면 맡겨 결정케 하고,
대부분의 큰 항목결정권은 우리 국민들이 그들 소수 대리인들로 부터 돌려 받자.
당연히 인터넷 초강국인 우리나라가,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그런 참 민주주의 국가 성립을 위한
새로운 법 절차를 만들자.
▦대~한민국.▩
(이것을 확대해석해서, 인류 역사상 첫 인터넷 대통령이었던 노무현의 참여정부/정치와
같은 맥락으로 볼 수 있지는 않을까?)]
★미국은 후진국이니까 임기도 못 채우고 쫓아냈는가?
미국은 민주주의 후진국이니까 임기도 못 채우고 대통령과 주지사들을 쫓아냈는가?
2년 반의 임기를 남기고 닉슨 대통령을 쫓아냈고
(http://www.historyplace.com/unitedstates/impeachments/nixon.htm)
국민 주도로, 프랑스 국가와 같은 경제 규모이며 미국내 가장 큰 캘리포니아 주에서는,
3년 반의 임기를 남기고 데이비스 주지사를 내쫓고 (2003년 10월7일)
영화배우 ‘터미네이터’ 아놀드 슈왈제네거(Arnold Schwarzenegger)를 현재의 주지사로 두번이나
선출했다. (http://en.wikipedia.org/wiki/California_gubernatorial_recall_election,_2003)
(참고: 주민소환제란..도입 취지와 사례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1&aid=0002800547)
이명박을 국민 주도(主導)의 민주적 (파면(탄핵))절차로 쫓아내는 선례(先例)를 세움으로,
뽑혔으니까 (수준높은 민주적 토론 없이)내 맘대로라는 태도의 소수 집단의 간담을 서늘케 할 것이다.
다수 집단, 이 나라의 주인, 국민을 업신여기지 못하게 할 것이다.
○널리널리 퍼트려주세요~○
◇사람특별시 시청광장 되찾기 프로젝트◇  한명숙과 함께하는 서울광장 상륙작전
“광장분양은 한명숙의 ‘사람특별시’ 공식사이트 http://support.seoul2010.net/plaza를 통해
2010년 5월 14일(금) 오후6시 부터 시작되었습니다.
인터넷 분양에 참여해 광장도 되찾고, 한명숙도 후원하고, 연말 세액공제도 받으세요~

1㎡가 하나의 번지로, 광장지도상에서 원하는 위치를 선택해 구매하실 수 있으시며,
분양가는 한 번지당 10만원으로, 이 분양금은 ‘한명숙 후원금’으로 쓰여집니다.
‘사람특별시’에서 발행하는 땅문서도 출력하실 수 있습니다.”(http://www.hanms.net/303)
http://www.hanms.net; http://www.cyworld.com/happyhanms
▲★이명박이 안 퍼 주어서 김정일보다도 경제 못해?△
(2009년 6월 29일 한국은행 발표: “남·북 경제성장률, 10년 만에 역전”
– 이게 이명박의 “잃어버린 10년”?)

노무현이 북한에 퍼 주어서, 지금 핵무기 개발한게 정말(??) 맞다면,

이명박이 일년반 내내 북한에 안 퍼 주어서, 지금 김정일보다도 경제 못하는게 맞는가?

(북한 지난해 경제성장률 3.7%) (참고: “남·북 경제성장률, 10년 만에 역전”
http://www.labortoday.co.kr/news/view.asp?arId=89774)

노무현, 김대중이 북한에 퍼 주어서, 지금 핵무기 개발한게 정말(??) 맞다면,

박정희, 이승만이 북한에 안 퍼 주어서,
70년대까지 북한 공산주의가 남한 자본주의 경제를 압도한게 맞는가?

(참고: “70년대 무렵까지 북한의 경제가 남한의 경제 보다 앞서 있었다는 것은 이제 더 이상 소리 죽여
말할 비밀이 아니다. 해외 기관들의 경제지표조사는 한국전쟁 이후 70년대까지 북한의 경제가 남한
경제를 압도했음을 보여준다.” http://www.redian.org/news/quickViewArticleView.html?idxno=10209)

“김정일은 김대중과 클린턴이 재임하던 시절 핵발전소 가동을 중지하고 핵을 만드는 일을 포기했다가
[“Axis of Evil, 악의 축 북한, 이라크” 발언후, 이라크에 쳐들어가 수만명을 죽이고
대통령까지 죽인]부시 집권 때 핵발전소를 가동하고 핵무기도 만들었다.”
핵보유국이 딴 나라에 정복 당한 적은 인류 역사상 단 한번도 없다.

(☜ 읽어볼거리 2009년 8월 21일:   DJ를 보내드리기 전 벗겨드려야 할 오해 5가지
1. “햇볕정책이 북한의 핵무기를 만들었다?” 웃기는 소리다 …
http://www.mpcity.or.kr/ibbs/viewbody.php?code=03_01&page=1&number=17018&keyfield=&key=&category=)
★자기나 자기 사위에게 ‘기부’한게 사실 기부한건가?
‘내가 BBK 설립했다’는 가짜(?) (자칭)기독교인 이명박이, 대선 표를 사기위해 했던 자기 약속대로
전재산을 남(의 재단)이나 사회에 기부하지 않고,
질질 끌다가 교묘하게, 자기(의 재단)에게나 자기 사위(등 측근들을 통해 CONTROL 하는 재단)에게 ‘기부’했다면
이것이 사실 기부한건가? 이것이 국민 앞에서 한 약속을 지킨 것인가?
ㆍ전재산 기부 공약 → 현재까지 기부 안 함.
(읽어볼거리: “[펌] 재단 설립 정체와 진실”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70341)
기독교 성경 마태복음 6장2절~3절(공동번역 성서 1977): (예수님이 †직접 말씀하시기를,)
“자선을 베풀  때에는 위선자(僞善者)들이 칭찬을 받으려고 회당과 거리에서 하듯이 스스로
나팔을 불지말라. 나는 분명히 말한다. 그들은 이미 받을 상을 다 받았다. 자선을 베풀  때에는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 하[라.]”
★국제인권기구에서B등급으로의 추락=거의 전례없는일
☜ 읽어볼거리: 2009년 8월 1일
——————————————————-
국제인권 시민단체가 국가인권기구 국제조정위원회(ICC)에
한국 인권위원회 등급을 낮춰 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1일 확인됐다.
국제단체, 한국 국가인권위원회 등급 강등 요청
http://enewstoday.co.kr/sub_read.html?uid=221851§ion=sc1

“국제인권기구에서 A등급에서 B등급으로의 추락은 거의 전례가 없는 일”
한국 인권위는 2004년 가입 때부터 A등급을 유지해왔다.
한국 인권위가 2010년 심사에서 B등급으로 강등되면 ICC에서 투표권을 박탈당하게 된다.
亞인권위 “한국 등급 낮춰야”
-국제조정委에 요구 “인권위 독립 훼손”-강등땐 투표권 박탈… 국가이미지 실추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0908021757505&code=940100

많은 인권옹호자들이 현재 사법 처리되고 있으며 이러한 정부의 탄압은
과거 20년 전 군사독재정권 시절과 매우 유사하다고 설명하였다.
유엔 특별보고관, 한국 인권후퇴에 대한 우려 표명
http://luvyooz.tistory.com/467

그동안 이명박씨( 68 )가 국민들에 맞서 탄압으로 근근히 버텨왔던것에 사사건건 치명타를 입혀
망신살을 뻗치도록 결정타를 날렸던 존재가  다름아닌 바로 국가 인권위원회였기 때문이다.
인권위 축소, 인권의문 닫아놓고 대체 뭐하자는 속셈인가
http://blog.daum.net/dragonjackiechan/7872201

좀 인정할 건 인정하고 귀기울여 들어라..세계가 다 맞다는데 틀리다하면 그게 독재지 뭐가 독재냐?
엠네스티 한국 인권 충격 보고서 – 3관왕..!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1930song&logNo=40086409704

“이명박 정권이 대한민국의 국가브랜드 가치를 곤두박질로 떨어뜨리고 있다”
“인권 수준은 곧 그 나라의 선진성 수준을 가름하는 잣대”
“이명박 정권의 반인권 정책으로 인해 대한민국과 우리 국민이 미개한 국민 취급을 받게 됐다”
“더는 두고 볼 수만은 없을 것 같다” “이제 국민이 나서서
이명박 정권의 반인권 정책을 바로잡아야 할 때가 된 것 같다”
野 “한국 인권위 등급 하향조정 논란, 정부가 자초” 비난
http://www.newscani.com/news/137957

Google 토픽: 아시아 인권위 한국 등급
http://www.google.co.kr/topicsearch?tpcid=4UMAAAAAAADhQM&ct=hot_d&cd=6&hl=ko
——————————————————-
◈개인적 추측: ★가짜‘통과’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은 저지된다.
언론장악으로 정권장악 하기위한 사악(邪惡)한 목적아래,
경제도, 날치기도 제대로 못하는 무능한 MB와 한나라당은 재적 의원 과반수 미달및
일사부재의(一事不再議) 위반으로 방송법은 부결시키고 불법 대리투표및 폭력으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을 (방송법을 제외하고) 가짜’통과’시켰다고 주장하니,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은 근본적으로 저지되게 될 것으로 본다.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을 정말로 저지하려면 민주당이나 진보세력이 결국 다수 당이 되어야 한다.
다수 당이 되려면 선거를 승리로 이끌 후폭풍이 유효하다.
자기네들이 그렇게도 싫어한다는 빨갱이들의 언론장악ㆍ거짓선전을 계속 닮아가는 한나라당이
민주주의 국민의 뜻을 묵살하고 방송법을 제외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을 2009년 7월 22일
물리적 직권상정으로 가짜’통과’시켰다고 주장하니,
이젠, 이 민주주의 나라의 주인이니 주인답게,
국민들 자신이 민주주의의 이름으로 나서서 그 후폭풍 심판을 마련해야 할 것이다.
(“정말 민생이 소중했다면 민생법을 함께 직권상정 했어야지 왜 언론악법만 처리했겠느냐”?-정세균)

“오는 [2010년 5월]11일 열릴 KBS 서울시장 후보 초청 토론회를 앞두고 ‘오세훈 편들기’
논란 등 잡음이 계속되고 있다. 민주당·자유선진당·민주노동당 서울시장 후보 측은 9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KBS측에 토론회 주제선정 및 진행방식 변경을 촉구했다.
민주당 한명숙 서울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임종석 대변인은 이날
“‘현역 단체장의 시정평가’라는 주제하에 오 후보에게는 3분 30초와 5번의 발언기회를,
타 후보에게는 1분 30초와 1번의 발언기회만 제공하겠다고 했다”며
“공영방송으로서의 공정성과 형평성을 완전히 상실했다”고 비판했다.”
http://media.daum.net/politics/others/view.html?cateid=1002&newsid=20100509122206341&p=newsis
http://www.vop.co.kr/2010/05/09/A00000295228.html
★부지런하게 나쁜 “일하는” 국회의원은 월급 주지 마라.
‘악노동 무임금, 선노동 유임금.’ ★“(악)일하지 않는” 국회의원만 월급 주어라.

‘악(惡)노동 무임금, 선(善)노동 유임금.’
국회로 돌아가서 부지런하게 민생과 경제 죽이는 (MB악법 만드는) 나쁜
“일을 하는” 국회의원은 월급 주지 마라.
그런 “일하지 않는” 국회의원만 월급을 듬뿍 주어라.
미국등 영어권 나라에서 널리 쓰여지는 말이 있다:
If it ain’t broke, don’t fix it. = 고장나지 않은 것은 고치려고 하지 말아라.
하나 더:
Talk is cheap. = 말(약속)은 누군 못하냐? 행동으로 보여 봐라.
BBK 이명박은  “대운하 포기”(거짓?)말, 행동으로 증명해 봐라, ‘대운하 4대 강’ 토목공사 사업비
(역대 최대 (적자) 소비) 22조~30조원을 서민 민생살리기에 보태 봐라.
자기가 (거짓?)말한 그대로 전재산이나 당장 남(의 재단)이나 사회에 기부해 봐라.
뽀~너스:
★It takes two to “국론분열”tango.
It takes two to tango. = 탱고춤을 추려면 두사람이 필요하다, 두 손뼉도 마주쳐야 소리가 난다.
한나라당아, 정말 “국론분열” 싫으면, 민주당등이 하자는 대로만 하면 절대 국론분열은 없다.
(“국론분열이야말로 민주주의와 다원주의를 굴리는 원동력”)
→ → → → → → → → → → → → → → → → → → → → →
▶ ★李 가짜 경제대통령의 6ㆍ10 발언에 대한 수준높은 답변 ▷

집단 이기주의가 바로 민주주의다-그 집단이 국민이면.
히틀러가 독일에서 한 것 모두가 하나도 불법이 아니었다.
마틴 루터 킹과 미국 국민의 “길거리 정치” 주장을 입법화시킨 미국은 반 민주주의 국가인가?
한나라당이 다수냐, 국민이 다수냐?
진짜 민주주의인, 순수[직접] 민주주의가 가능해지고 있으니 하자.
민주주의의 모든 재판과정은 전체 중계되어야한다.
침묵한 다수는 아무 소용없다.
李 가짜 (자칭)경제대통령이 6ㆍ10에 자기 장관으로하여금 대독케 하기를,
“민주주의가 열어놓은 정치 공간에 실용보다 이념,
그리고 집단 이기주의가 앞서는 일들이 종종 벌어지고 있다”
“자신의 주장을 관철시키기 위해 법을 어기고 폭력을 행사하는 모습이
우리가 애써 이룩한 민주주의를 왜곡하고 있다”
라고 했다한다.

(“그렇죠. 방패에 찍힌 학생과 연행돼어버린 유모차 끈 어머니, 군화에 짓밟힌 여학생, 불에 타죽은
용산의 슬픈 영혼들까지..’자신의 주장을 관철시키기 위해 법을 어기고 폭력을 행사하는’ 정부의 손에
희생된 민초들입니다. 죽어도 잊지 않겠습니다. 어떤 민주주의를 수호하려고 분향소 시민들에게
가스총을 발사하는지. 우국?!단체들에게 참 묻고 싶습니다. 그대들이 아는 민주주의는
어떤 민주주의요?” – ‘겨드랑이매냐’ 2009/06/23)

“실용보다 이념”이라면 북한을 “실용”으로 미워하는가? 공산주의라는
“이념”때문은 아니고??
북한은 공산주의라는 “이념”때문에 핵1개 보유에 신경을 쓰지만
미국은 자본주의 “이념”때문에 핵 수천개 보유해도 괜찮아??
(참고: “The total number of [U.S. nuclear weapon] warheads of all levels of readiness stands
at 9,962 warheads…, they are in fact approximations.”
http://nuclearweaponarchive.org/Usa/Weapons/Wpngall.html)
적을 친구로 만들어보는 “실용”을 따라보면 어떻겠는가? (자본주의 국가 대만까지 저버리면서
다량 핵 보유국 (공산주의 국가)중국을 친구로 만들어왔듯.)
친구(“미국”/”중국”)가 대량 살상무기 핵 수천개 보유해도 불공평하게도 불평을 안 하듯이
대화와 타협으로, 같은 민족, 북한을 친구로 만들수 있으면, 그 새 친구 핵 한개 보유에
그렇게 불평을 하겠느냐?
(PSI가입 안 해서) 불필요하게 우리국민(병사) 하나의 목숨을 잃지않게 하는”실용”을
따라야하지 않겠는가 ?
“집단 이기주의”의 그 이기주의 집단이 소수 “집단”이 아니고,
국민 전체가 포함된 너의 이기주의 “집단”이라면,
또는, 수천만 국민들이 포함된 “집단”이라면,
그래도 그냥 “집단”이냐?
그 수천만 국민들의 “집단”중 침묵않고 바쁜 와중에도 몸소 조의를 표한 국민들만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최소한 5백만 이상이었다.
김동길이 2Mb께 왈, “16대 대한민국 대통령의 국민장은 가히 “세기의 장례식”이라고 할 만큼
역사에 남을 거창한 장례식이었습니다. 인도의 성자 간디가 암살되어 화장으로 국장이 치르어졌을
때에도 우리나라의 이번 국민장과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초라했던 것으로 기억됩니다. 중국의
모택동 주석이나 북의 김일성 주석의 장례식도 2009년 5월 29일의 대한민국 국민장을
능가하지는 못하였을 것으로 짐작합니다…“또 하나의 정부”가 있다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마땅히 존재한다고 우리가 믿고 있는 그 정부보다 훨씬 유능하고 조직적이고 열성적인
또 하나의 정부가 확실히 존재한다는 사실을 피부로 느낄 수가 있었습니다…왜 대통령이 되셔가지고
우리를 모두 이렇게 만드십니까. 속시원한 말이라도 한마디 들려주세요. 답답하여 속이 터질
지경입니다.”(http://www.kimdonggill.com/mb/mb.html?num=1691&page=2&which=&where=)
국민의 대다수가 포함된 이기주의 집단은 “집단 이기주의”라고 왜곡해 부르지않고,
바로 “민주주의”라고 부른다 – 국민이 국민을 위해 “이기주의”를 추구한다는 말이다.
반 민주주의 불의 불법을 법으로 만들어 소수(정부관료)가 다수(국민)위에 군림한다면
민주주의에 의하여 다수(국민)는 당연히 그 “법을 어길” 의무가 있다.

We can never forget that
everything Hitler did in Germany was “legal”
히틀러가 독일에서 한 모든 것이 “합법”이었다.(히틀러가 독일에서 한 것 모두가
하나도 불법이 아니었다.)-우리는 결코 그것을 잊을 수 없다.
(이건 내가 한 소리도 아니고, 그 유명한 마틴 루터 킹이 감옥에서 쓴 글이다.
http://historicaltextarchive.com/sections.php?op=viewarticle&artid=40
)and everything the Hungarian freedom fighters did in Hungary was “illegal.”
그리고, 헝가리 자유투사들이 헝가리에서 한 모든 것이 “불법”이었다.
-우리는 결코 그것을 잊을 수 없다.

1960년대에 마틴 루터 킹과 수 많은 미국 국민들은
평화적 민주주의 “길거리 정치”를 그만 두었는가?
그들의 “길거리 정치” 주장이 입법화되었는가? (그렇다. 그 유명한 Civil Rights Act 의 입법화로.)
그런 미국은 반 민주주의 국가인가?
(미국은 대의 민주주의 국가, 맞는가?)

한나라당이 다수냐, 국민이 다수냐?
“대한민국 헌법 제1장 1조
①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②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
언제든 국민은 마음을 바꿀 권리가 있다.
대리인이 아닌 국민이 직접 권력을 행사하는 것이 진짜 민주주의,
순수[직접] 민주주의(pure [direct] democracy)이다.
하지만,
몇천만 국민들이 모여 토론하고 결의하기는 불가능 하였기에
우리 인류는 최근까지 대통령, 국회의원등을 통한, 가짜 민주주의,
대리인 민주주의(representative democracy)를 하고 있었다.
허나, 더 이상 그렇게 할 필요가 없다.
인터넷(및 간편한 휴대전화 투표, 그리고 여론조사, 광장 민주주의등)의 발전으로
몇천만 국민들의 인터넷등을 통한,
어느 항목의 토론과 결의 (internet voting 인터넷 투표및 휴대전화 투표)가 가능해 진 것이다.
(참고: 인터넷 투표의 작은 예 하나 – “국민의힘”
http://www.cybercorea.org/vote/vote_list.asp?menu=vote01;
“인터넷투표 하면 투표율 올라간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064681
“러시아, 내년 휴대전화 투표 도입”
http://www.chosun.com/site/data/html_dir/2009/08/03/2009080301394.html)
대운하 사업, PSI 가입여부, 서울광장 사용허가,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등의 가부 결정권한은
우리 다수 집단 국민들이 토론을 통해 인터넷 투표나 여론으로 결정할 수 있는데,
왜 반 민주주의적으로 그 소수 집단 대리인(정부관료)들에게 그 결정권한을 아직도 주는가?
자질구레한 세부 항목들의 결정권만,
원래 국민의 뜻을 항상 여론조사등을 통해 경청하고 토론을 통해 받들어야할 국민의 시종인 대통령,
국회의원 대리인들에게,
제대로 하면 맡겨 결정케 하고,
대부분의 큰 항목결정권은 우리 국민들이 그들 소수 대리인들로 부터 돌려 받자.
당연히 인터넷 초강국인 우리나라가,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그런 참 민주주의 국가 성립을 위한
새로운 법 절차를 만들자.
▦대~한민국.▩
(이것을 확대해석해서, 인류 역사상 첫 인터넷 대통령이었던 노무현의 참여정부/정치와
같은 맥락으로 볼 수 있지는 않을까?)
노무현에 대한 현 검찰의 행위는 불의 불법이다.
형법 제126조:”검찰, 경찰, 기타 범죄수사에 관한 직무를 행하는 자
또는 이를 감독하거나 보조하는 자가 그 직무를 행함에 당하여 지득한 피의사실을 공판청구
전에 공표한 때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5년 이하의 자격정지에 처한다.”
(http://www.pressian.com/article/article.asp?article_num=60090602155904§ion=01)
(읽어볼거리: 왜 노무현 대통령 수사가 문제였나?
http://www.sspension.kr/xe/?mid=m1&document_srl=796)
(불의 불법인 표적수사(selective prosecution)의 의혹이 있음은 물론이고,)
재판이 시작하기도 전에
자기편에 유리한 주장사항, 그리고 상대편에게 불리한 주장사항을 언론에 흘려
재판 밖에서 일지감치 재판을 해 버린다. (그럴 바에, 왜 재판을 하느냐?
검사들은 조용히 ?다물다가 재판에 가서 이기면 될터인데 – 딴 의도가? 정치적? )
그러면, 진짜 재판에 이긴다해도 공적인 사람은 정치적 타격을 입게 된다.
李 BBK 민생경제죽이기(?)대통령의 정치적 정적을 없애는 수단이 아니었을까?
예로, 미국에서는 검사들이, 매일 언론에 흘려 ‘국민여러분, 오늘은 어쩌고 저쩌고 상대편이 나쁜놈인
(거짓, 재판을 통해 확인도 안 된) 증거가 나왔습니다 (내일도 흘릴께요)’라고 보도되는 것을 볼 수도
없다. (pre-trial publicity가 jury contamination을 일으키기에.)
(또한, 미국에서는 검사들이 언론인을 명예훼손등의 혐의로 체포, 형사처벌하는 일이 없다. )
제출된 서류는 물론,
민주주의의 (재판 안에서의) 모든 재판과정은 전체 처음부터 끝까지 모든 국민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중계되어야한다.
(인터넷으로도 다량의 중계가 물론 가능하다.)
알고있는 것들이 많은 교수와 스님들 등의 최근 잇단 시국선언에 있어 중요한 사실은,
‘반 이명박 시국선언에 참여하지 않은 교수와 스님들 등이 얼마나 많으냐?’가 아니라,
그것보다
‘친 이명박 시국선언에 참여하지 않은 교수와 스님들 등이 얼마나 많으냐?”라는 것,
또는,
‘이렇게 많은 교수와 스님들 등이 반 대통령 시국선언에 참여한 적이
지금까지 얼마나 자주 있었느냐?’라는 것이다.
상대보다 더 많은 유권자가 친 한나라당 투표(“시국선언”)에 참여하지 않는다는 것은,
참여율이 저조한 선거 결과에 있어, 결국
그 유권자들(“교수와 스님들 등”)은 한나라당을 반대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침묵한 다수는 아무 소용없다.

(☆이 글을 쓴 ‘생각해보자’는 이 글의 저작권을 여러분에게 선물로 드립니다.
마음껏 퍼 가십시오.)
◁ 한나라당이 탄핵을 포함해 5년 내내 발목을 안(??) 잡았음에도 불구하고
“경제에 실패(?)한 대통령” 노무현과 “그 실패(?)한 노무현 대통령의 경제를 살리기 위해
선출된 (자칭)경제대통령” 이명박의 경제성적 비교
——————————————————-
(참고: http://www.cksl.co.kr/670727 의 오류 수정;
읽어볼거리: 노무현 VS 이명박, 경제는 지표로 말한다!
http://blog.daum.net/_blog/BlogView.do?blogid=0OpuW&articleno=183#ajax_history_home)

(▶ 노무현 : 2003. 1 ~ 2007. 12
▷ 이명박 : 2008. 1 ~ 2008. 11. 16)
▶ 노무현 : 11,499불 → 20,946불 → 최초 2만불시대
▷ 이명박 : 약 14,000불로 추락 (국민소득, IMF 환란 이후 처음으로 마이너스 기록)
▶ 노무현 : 591 포인트 → 1,861포인트 → 3배 상승
▷ 이명박 : 1,861 포인트 → 1,088포인트로 급락
▶ 노무현 : 평균 4.3% (06년, 07년 2년연속 5%대 달성 IMF극복, OECD 3위)
▷ 이명박 : IMF 환란 이후 최악 최대폭 감소, 성장률 3% 대 추락

(참고: 이명박의 대선공약
ㆍ747 경제 공약: “경제성장률 매년 7%성장, 1인당 국민소득 4만불, G-7에 진입” → 현재 경제성장률 마이너스로 7%성장

가능(?).
“우리 경제의 [2008년]4분기 성장률이 전분기 대비 -5.6%를 기록했다. 충격적인 마이너스 성장이며, OECD 국가들 중 꼴찌다.”
http://www.jbnodong.org/zbxe/?mid=speech_board&document_srl=26789&sort_index=readed_count&order_type=desc
“[2009년]1분기 경제성장률 -4.3%…‘환란 이후 최악’”
http://eto.freechal.com/news/view.asp?Code=20090424083828113)

“경제개발협력기구(OECD) 나라들 가운데서 6%가 넘는 나라는 싱가포르 정도가 고작이다.
영국은 2.9%, 독일은 2.6%, 미국은 2.2%, 일본은 1.9%, 프랑스는 1.8%, 유럽연합(EU)
평균은 3.0%다. [노무현의 우리나라는 5.0%]. (1인당 국내총생산과 경제성장률 비교(2007년).
3월6일 최종 업데이트한 ‘미국 중앙정보국 월드 팩트 북 2008′)
…주목할 부분은 경제 규모와 성장률의 상관 관계다.
…우리나라 정도 경제 규모와 성숙도에 6% 이상 성장을 하는 나라는 거의 없다”
(출처: “노무현 성장률 [5.0%], 지금은 비웃지만
1인당 GDP 2만 넘는 나라 가운데 6% 성장하는 나라 거의 없어”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691)

불과 몇달 후에 닥쳐오는 세계 경제 흐름도 제대로 파악하지 못 하고 무능하게(그게 아니라면,
둘 중의 하나, 국민을 속이기위해) 2007년도에, 노무현 성장률 5.0%를 폄하하며, 성장률 7%를
공약해 버린 가짜 (자칭)”경제대통령” 이명박은, 아무리 세계 경제가 어렵다해서(특별히 봐준다해도),
아무리 못해도 상대치로라도 최소한 노무현보다는 2.0%이상 잘해야 한다 (2.0%=7%-5.0%).
(노무현보다 2.0%이상 잘하겠다고 사실 공약한게 아니고, 무조건 절대치 7% 성장을 공약했지만)
지금 이명박이 최소한 노무현보다 2.0%이상 잘하고 있는가?
▶ 노무현 : 평균 3.0% (86년 이후 최저)
▷ 이명박 : 8개월간 평균 5% 이상 (10년만에 최고)
▶ 노무현 : 1,187원 → 938원
▷ 이명박 : 938원 → 1,397원

▶ 노무현 : 1,012원 → 833원
▷ 이명박 : 833원 → 1,442원
▶ 노무현 : 수출입 3,146억불 → 7,283억불 → 2배 상승
▷ 이명박 : 11년만에 최초무역적자 → 60억불 적자
▶ 노무현 : 21위에서 → 세계3위
▷ 이명박 : 3위에서 → 세계8위 추락
▶ 노무현 : 2007년 3.6% 최저수준(OECD평균 6.3%)
▷ 이명박 : 신규취업자율 작년대비 1/2 로 감소
▶ 노무현 : 1835 / 1415 / 420억불 → 4154 / 3806 / 348 “
▷ 이명박 : 8년만에 채권국에서 채무국으로 전락
▶ 노무현 : 29위에서 11위로 급상승
▷ 이명박 : 11위에서 13위로 추락
▶ 노무현 : 세계 8위
▷ 이명박 : 23위로 추락
▶ 노무현 : 1,214억불 → 2,596억불 → 2배 상승 세계5위
▷ 이명박 : 2,596억불 → 2,432억불 → 세계6위로 추락
▶ 노무현 : 34위
▷ 이명박 : 44위로 추락
◀ 경제 대공항에 신음하던 독일 경제를 구한 ‘진짜 경제대통령(Chancellor)’이었던
히틀러ㆀ의 경제 성장률은 광주학살 반란군 전두환처럼 꽤 좋았다.(전두환의 무역흑자는 겨우 팔억불)
그러나, 인간은 경제동물만이 아니다.
히틀러와 전두환의 인권 성장률, 민주 성장률, 사회복지 성장률, 사회정의 성장률,
여가 성장률, 자기나라 문화 성장률등은 어떠했는가?

♣  일반 경제 외의 국민 행복 지표 비교: ♧
인권 성장률: 노무현 >> 이명박
민주 성장률: 노무현 >> 이명박
사회복지 성장률: 노무현 >> 이명박
사회정의 성장률: 노무현 >> 이명박
자기나라(한류)문화 성장률: 노무현 >> 이명박
여가 성장률: 노무현 >(?) 이명박

(참고: “박정희 때문에 한국경제가 발전한 것이 아니라 박정희에도
불구하고 한국경제가 발전한 것이다” http://blog.ohmynews.com/wongag48/73156;
“박정희가 친인척에게 엄했고 공사구별이 철저했다는 소리는 다 뻥이다”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79759&table=seoprise_12)
☞ 읽어볼거리:
——————————————————-
2008년 7월 16일 (편지 전문)
그의 “인류에게 ‘정의가 승리한다’는 희망을 제시한 사람” 미국의 16대 대통령 링컨과 똑 같은 16대 대통령이었던 ♥노무현 대통령

의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내는 편지:
http://ucfamily.kr/xe/2356

2009년 4월 1일
유튜브의 ‘세계 최초 실명제’, 왜 보도 않나:
http://usboffice.kr/zbxe/331064

2009년 5월 28일 (♡멋진 고려대 여학생을 체포)
이명박 정부, 촛불을 대변했다는 이유로 ‘고대녀’ 체포 – 김지윤을 즉각 석방하라:
http://kumiymca.org/bbs/view.php?id=free_y&page=2&sn1=&divpage=1&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6029
(2009년 5월29일 “누리꾼 덕분에 하루만에 석방되었다” (고대녀 인터뷰):
http://www.sspension.kr/xe/?mid=m1&listStyle=list&document_srl=893)

2009년 5월 30일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후 여론조사)
과연 이 여론이 선거까지 갈까? :
http://www.krts.or.kr/bbs/board.php?bo_table=sub_4030&wr_id=4985&page=1
“한나라당 지지율 10%대로 급락”
“노무현 전 대통령이 평생 꿈꾸던 지역주의 타파가 그의 서거 후 곧바로 이루어지고 있는 셈입니다.”

2009년 6월 11일
민주화를 위한 전국 철학자 시국선언문:
http://hanphil.or.kr/bbs/view.php?id=free&page=1&sn1=&divpage=1&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3166

2009년 6월 11일 (연설문 전문)
김대중 전 대통령 6.15 특별 연설…:
http://www.penfo.co.kr/bbs/zboard.php?id=free&page=1&sn1=&divpage=39&si=off&sn=off&ss=on&sc=off&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206854
“행동하는 양심”

2009년 6월 17일
구글 부사장, 한국정부 인터넷 통제, 결국 실패할 것: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65226&table=seoprise_12

2009년 6월 19일
“전국 45개 대학 법학교수 104명은 기자회견을 열어 “검찰 수사가 표현의 자유와 비판의 자유 문제를 넘어
민주주의 체제 자체를 원천봉쇄했다”고 비판했다”: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uid=65222&table=seoprise_12

2009년 6월24일 (대한문 앞 분향소 전격 기습 철거)
참 이상한 경찰 – 보수단체는 무조건 OK?:
http://v.daum.net/link/3503201/http://media.hangulo.net/891

2009년 6월 29일
민노당 ‘MB[파면]탄핵 서명 운동본부’ 발족:
http://www.hani.co.kr/arti/politics/assembly/362998.html

2009년 7월 1일
앰네스티 조사관 “한국 인권상황 악화”:
http://blog.daum.net/_blog/BlogView.do?blogid=042C2&articleno=15615518&categoryId=#ajax_history_home
★정동영, 친노 지금 이 시기에 복당시키고 힘 합쳐라.
정세균등 민주당은 정동영등과 친노를 지금 이 시기에 당장 복당시키고 모두 힘을 합쳐라.
노무현 대통령 서거, 잇다른 시국선언, 민주주의(및 경제) 위기, 지금 이 시기가 적절하다.
정세균등 민주당은 우릴 기분 나쁘게 하지 마라.
■ 재미있는 이야기 □
BBK 민생경제죽이기(?) 이명박과 광주학살 반란군 전두환은 서로 피까지 주고 받을 수 있는
같은 ‘혈’족 사이. (역대 대통령들중에서 둘만 혈액형이 서로 똑같은 B형. 박근혜도 B형.
윤보선, 노무현은 같은 O형.) (참고: http://hosunson.egloos.com/2394418)
(동영상 볼거리: “대통령 각하의 민생경제 탐방기 – 무시의 달인”
http://video.naver.com/2009070200041420560; http://www.cyworld.com/pilami/2935019)

● 이명박 파면(탄핵) 서명 할 수 있는 곳 ○
http://agora.media.daum.net/petition/view?id=40221
(“[1천만명서명]국회에 이명박 대통령 [파면]탄핵을요구합니다”)
http://www.gobada.co.kr/2mb_sig/sig.php

http://ask.nate.com/qna/view.html?n=8115028
http://mephisto9.tistory.com/111

(“이명박대통령의 헌법상 [파면]탄핵사유”)
http://www.seoprise.com/board/view.php?table=seoprise_12&uid=147506

Posted in Korean | Tagged , | 2 Comments